최근 사야에서 벌어진 고촌 양의지 사건 > 뉴스&스포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최근 사야에서 벌어진 고촌 양의지 사건 > 뉴스&스포츠

최근 사야에서 벌어진 고촌 양의지 사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미스트 조회 318회 작성일 19-07-22 01:15 댓글 0건

본문

발단:

심판이 동영상 직전 타자의 체크스윙을

노스윙으로 판정해서 볼넷으로 출루시킴

 

전개:

심판 판정에 포수 불만을 표시

이후 영상속의 타자 들어옴

 

위기:

영상 내용처럼 포수는 투수에게 바깥쪽 직구 요구

투수는 리드대로 던졌으나 포수가 공 피해버림

뒤에 있던 구심 손등에 공 직격 그대로 누움

쳐다보지도 않고 공주으러 가버림

(3부리그 4번타자로서 다년간 포수 포지션을 유지했음을

고려했을때 고의성이 다분한 상황)

 

 

 

절정:

살짝 나무라는 2루심에게 

'커브 사인 냈는데 직구가 와서 못받았다. 내가 야구를 못해서 그렇다.

잘하면 프로가지 사야하겠냐?' 라고 적반하장 시전 이후

투수와 여유롭게 캐치볼을 하는 터진 인성 자랑


 

결말:

각종 사회인야구 커뮤니티에 글이 올라오고 신상 털림

'고촌 양의지'로 불리며 성토 당함.

소속 사회인야구리그에서 심의 후 징계 확정


 

반전:

징계내용은 해당선수 소속팀 킹중갓고 1회

해당 선수는 '진심어린 사과를 전제'로 남은기간 출전정지

아직 사과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짐ㄷㄷ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528건 2 페이지
게시물 검색
뉴스&스포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4513 디어무운 238 09:40
14512 한남왕 217 09:39
14511 하룻강아지 195 09:39
14510 성덕 226 09:38
14509 신립 216 02:21
14508 미리내 219 02:21
14507 겟러키가이 202 02:21
14506 남한산성 253 02:20
14505 남한산성 199 02:20
14504 해론 283 02:20
14503 가산탕진 248 02:19
14502 배뚱 198 02:19
14501 먹다만사과 193 02:18
14500 남한산성 198 02:18
14499 현대포터 202 02:18

회원로그인


대표 : 장동현 서울시 강동구 길1동 전화 : 02-2134-1624 사업자등록번호 : 587-42-00360 통신판매업신고 : 2018-서울강동-0718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장동현 이메일 : admin@criring.com
Copyright © 크리링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