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썬 관련 새로운 소식 뜸 > 이런저런일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버닝썬 관련 새로운 소식 뜸 > 이런저런일들

버닝썬 관련 새로운 소식 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덕 조회 988회 작성일 19-02-13 20:56 댓글 0건

본문

1.jpg

 

2.jpg

 

 

3.jpeg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 내 마약 공급책으로 추정되는 26세 중국인 여성 ‘애나’는 지난해 11월 24일 폭력 사건이 벌어지기 직전 김상교(29)씨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김씨를 고소한 고소인 2명 중 1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관계자는 “고소장이 접수됐을 당시 해당 여성의 피해자 진술을 받았다”며 “마약 투약 및 유통 혐의에 대해서는 아직 조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현재 이 여성의 신병은 확보하지 못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소재 확인이 안 된다”고 말했다.

 

‘애나’라고 불리던 이 여성은 클럽 MD로 활동하며 자신이 유치한 중국인 VIP 고객들에게 마약을 유통한 의혹을 받고 있다. 그러나 지난해 12월 고소인 조사 당시 자신의 직업을 ‘무직’이라고 진술했다고 한다. 다른 경찰 관계자는 “조사 당시 본명(파모씨)만 말했고 서류나 진술에 ‘애나’라는 말은 전혀 등장하지 않는다”며 “성범죄 피해자는 1회 조사가 원칙이라 이후에 연락을 시도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조사 당시 통역 없이 진술할 만큼 한국어에 능숙했다고 알려졌다.

 

버닝썬 내 마약 투약 혐의로 입건된 과거 사례도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버닝썬과 관련돼 한두 건 입건된 사례는 있다”며 “기존(의혹이 불거지기 전)에 수사했던 사안도 있고 과거 사례를 토대로 해서 수사를 더 깊이 하는 것도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클럽 내에서 마약류가 유통ㆍ투약됐다는 의혹을 규명하기 위해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하는 한편 이른바 ‘물뽕’(GHB) 판매 사이트에 대해 수사도 병행하고 있다.


또한 클럽 관계자들과 경찰 간 유착 비리 의혹을 확인하기 위해 이들의 통화기록을 살피면서 서로 연락이 빈번한 인물이 있는지, 돈이 오간 흐름이 있는지 등도 살펴보고 있다. 확보한 CCTV 등을 분석해 성폭력 여부도 확인하고 있다.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25&aid=0002884529&sid1=102&mode=LSD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65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이런저런일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655 창조리 1338 08-08
9654 가오리연 1332 07-17
9653 겟러키가이 1331 07-28
9652 샬랄라 1330 07-25
9651 스티브땡스 1298 12-12
9650 가오리연 1279 07-28
9649 무명 1257 12-20
9648 무명 1244 12-20
9647 허영시장 1233 08-01
9646 미팅넘 1232 08-01
9645 겟러키가이 1216 08-01
9644 을>지 1208 07-19
9643 무명 1200 12-20
9642 신립 1185 07-09
9641 새우깡 1174 07-09

회원로그인


대표 : 장동현 서울시 강동구 길1동 전화 : 02-2134-1624 사업자등록번호 : 587-42-00360 통신판매업신고 : 2018-서울강동-0718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장동현 이메일 : admin@criring.com
Copyright © 크리링닷컴. All rights reserved.